EnsembleNimbus

마지막으로 [b]
장신고 [f] 페이지목록 [i] 최근변경내역 [r] 환경설정 로그인 [l] 검색: 옛홈


마지막 편집일: 2002-8-10 2:42 am (변경사항 [d])
125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페이지 소스 보기

1. Obus

[이동훈, meddle@nuri.net]

Nimbus - Obus (minor prog band, ***1/2) --- review by Lee Donghoon

Finland에는 심심(?)한 프록 밴드인 Wigwam, Wigwam의 베이시스트이고 Mike Oldfield와 함께 작업하기도 했던 Pekka Pohjola, 초반기에는 명상음악을 중-후반기에는 참신한 World Music을 연주했던 Piirpauke, 시원한 brss 록을 들려주었던 Haikara, 깔끔한 심포닉을 들려주었던 Tabula Rosa, 들으면 들을수록 참신한 Nova, Laser's Edge 에서 발굴한 instrumental band인 Finnforest...
프로그레시브록 강대국이라고는 할 수 없지만 우리가 무시할 수 없는 양의 밴드와 음반을 배출한 국가이죠. 하지만 질적인 측면에서 본다면 매우 뛰어난 밴드는 없었던 것 같아요.

오늘 소개해 드릴 Nimbus 역시 우수한 밴드는 아닌데요... 그래도 국내 프록 팬들의 관심을 요구하는 바입니다.

청색바탕에 플루베리색의 음침한 사진이 붙어있는 앨범 커버부터 심상치 않은 느낌 인데요. 전 처음엔 하트록하는 밴드인줄 알았는데... 들어보니 keys, viloin soaked soft psychedelic 이더군요. 키보드는 몽롱한 분위기를 연출하고 바이얼린은 애수 어린 감정을 갖게 하구요...
특별히 누구 누구에게서 영향을 받았다고 할 순 없지만... 그렇다고 해서 아이덴터티가 확실한 음악도 아니고... 전체적인 '무늬'는 싸이키델릭인데, 어딘지 모르게 pekka pohjola의 '여인네의 청순한 이미지'도 느껴지고... 이것도 저것도 아닌 것 같지만 막상 여러번 들어보면 좋아지는 그런 타입의 음반인데요.
제가 가장 추천하고 싶은 곡은 3번째 트랙인 [muutos]예요. keys의 역할이 돋보이는 가벼운 psychedelic pop이예요. 바이얼린도 간간히 들리구요.

(제가 위에 minor prog band라고 섰죠? 앞으로는 minor, super를 구분할 생각이예요.
이 분류는 제 맘대로이구요... ^^; 예를 들어 같은 별 ****를 받았다고 할지라도 super, minor의 차이는 하늘과 땅 차이예요.
pink floyd의 meddle에 별 ****(super)를 주는 것과, los canarios의 ciclos에 별 ****(minor) 를 주는 것에는 많은 차이가 있다는 것이죠.)


음악분류

마지막 편집일: 2002-8-10 2:42 am (변경사항 [d])
125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페이지 소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