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llyHolliday

마지막으로 [b]
장신고 [f] 페이지목록 [i] 최근변경내역 [r] 환경설정 로그인 [l] 검색: 옛홈


마지막 편집일: 2003-6-14 2:22 am (변경사항 [d])
121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페이지 소스 보기

1. Lady in Satin

http://images.amazon.com/images/P/B000002AH9.01.LZZZZZZZ.jpg Name 심윤보 [msybo@unitel.co.kr]

Subject 이별 한 후 들을 만한 음악 (13)- Billie Holiday

"I get along without you very well"-Billie Holiday from the album Lady in Satin (Columbia)


내가 Billie Holiday의 노래를 좋아하는 것은 어떤 숙명 같은 어두움이다.
그러니까 그녀의 피부색같은....
떼내어 버릴 수 없는 얼룩 같은 것 말이다.

처연하게 I get along without you very well이라고 읊조리는 여자는 불길한 연애(戀愛)의 messenger같은 기 운을 갖고 있는듯하다.
그래서 나는 빌리 홀리데이의 노래들을 좋아한다.

그중에서도 특히 이 곡 'I get along without you very well ―당.신. 없.이.도. 잘. 지.내.요.'를 좋아한다. 그 불길한 기운을 숙명처럼 좋아한다.

I can't get along without you. 당신없인 못 살겠노라고 바짓 자락에 매달리며 펑펑 눈물을 쏟아내면 혹시 남자의 마음이 돌아서지는 않을까.(물론 반대의 경우도 있다) 그래도 소용없다는 것을 알기 때문일까, 그렇다면 화통하게 털구 일어나서 그래 가서 잘 먹고 잘 살아라,하든가 속시원히 악다구니를 쏟아 놓으면 좋지 않을까.
그러나 그는 그렇게 떠난 남자가 아니다. 운명처럼 떠난 남자다.
운명처럼 떠나 보내야 하는 여자. 흐응.
하룻밤 품에 안고 온갖 달콤하고 사랑의 말들을 속삭여 주던 남자가 별이 희미해지고 어둑 새벽이 되자 비장하게 한 마디한다.
'널 사랑해. 죽도록. 괴롭지만 난 떠나야 해.'

여자는 어디로 가느냐고도 묻지 않는다.
떠나는 변명같은 건 안듣는 것이 낫다.
떠나는 것은 남자의 운명이라나.
그러나 그 뒤로 소식이 없는 남자. 사랑의 미사어구들을 태우며 그녀는 나지막히 말한다. I get along without you.
(여자는 잘 견뎌낸다. 물론 부드러운 비가 내릴 때나, 낙엽이 질때나, 그의 이름을 들을 때나, 봄이 올 때 그 남자가 생각나는 것은 어쩔 수 없지만.)

정말 이건 신파조의 흔해빠진 사랑 이야길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세상 모든 연애에는 불길한 기운이 깃들어 있으니까.
가령 병들거나 전사해서, 남자나 여자가 죽고, 변심해서 떠나고, 사랑이 시들해져서 등돌리고 잠드는 나날이 오는 것도 normal한 케이스.

그러므로 이 노래의 사연이 이렇게 시시하더라도 이상할 건 없잖아.


음악은 http://home.freechal.com/crazyprog/새 창으로 열기 의 음악자료실에 올려놓았습니다.

I get along without you very well,
Of course I do,
Except when soft rains fall
And drip from leaves, then I recall
The thrill of being sheltered in your arms. \\
Of course, I do,
But I get along without you very well.

I've forgotten you just like I should,
Of course I have,
Except to hear your name,
Or someone's laugh that is the same,
But I've forgotten you just like I should.

What a guy, what a fool am I,
To think my breaking heart could kid the moon. \\
What's in store? Should I phone once more? \\
No, it's best that I stick to my tune.

I get along without you very well,
Of course I do,
Except perhaps in Spring,
But I should never think of Spring,
For that would surely break my heart in two.

음악분류

마지막 편집일: 2003-6-14 2:22 am (변경사항 [d])
121 hits | 변경내역 보기 [h] | 페이지 소스 보기